동대문 “경단녀 일자리 찾아 드려요”

21일 취업박람회 개최

서울 동대문구가 종로구와 손잡고 오는 21일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동대문구청 2층 다목적강당에서 ‘2019 취업박람회’를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지역의 일자리를 창출해 중장년층과 경력단절여성의 구직난을 해소하기 위한 목적이다.

이번 박람회에는 중소·중견기업 20여곳이 참여한다. 채용 진행 직종은 총무, 회계, 영업, 홍보, 배송, 환경미화, 요양보호사, 가사도우미, 아동돌보미, 급식조리원, 호텔룸메이드 등이다. 현장에서 구인 기업과 구직자가 1대1로 면접을 진행한다. 동대문구와 종로구의 일자리센터, 동대문여성인력개발센터, 전경련중장년일자리희망센터 등 4곳도 참가해 구인·구직 등록을 돕고 일자리 알선 상담을 한다. 이 밖에 이력서 및 자개소개서 상담, 사진 촬영, 헤어·메이크업 상담, 취업타로카드 등의 프로그램도 제공한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정책 · 행정

지방자치

  • 서울區政

    고시 · 채용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