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 시도5호선 뚫렸다” 23일 오후 10시부터 공식 통행

길이 1.2km 왕복 4차로, 총 사업비 262억원 들여 2년만에 완공

확대보기

▲ 김포시는 22일 오후 시도5호선 사우교에서 개통식을 열었다. 23일 오전 10시부터 정식 통행이 가능하다. 김포시 제공

경기 김포시 사우·풍무동 등 원도심 주민들의 오랜 숙원인 시도 5호선이 23일 오후 10시 개통된다.

김포시는 개통에 앞서 22일 오후 시도5호선 사우교에서 개통식을 개최하고 시민들에게 개방했다고 밝혔다.

2017년 3월 22일 착공해 2년간 공사 끝에 개통되는 시도5호선은 김포시보건소에서 한강로 시네폴리스 인터체인지(IC) 구간으로 길이 1.2km 왕복 4차로, 총 사업비 262억원이 투입됐다.

개통식은 전종익 교통국장의 경과보고를 시작으로 도로건설 유공자 표창, 기념사·축사, 개통 버튼터치 행사, 기념 시주 순으로 진행됐다. 정하영 시장은 개통식 기념사를 통해 “시도5호선은 단순한 도로가 아니며, 그동안 교통인프라가 부족해 불편을 겪어 온 시민들에게 출근길이 고통이 아닌 기쁨이 되도록 해 주는 뜻 깊은 도로”라고 시도5호선 개통의 의미를 부여했다.

이어 정 시장은 “다음 단계로 김포도시철도와 한강로 영사정 인터체인지(IC0, 계양~강화간 고속도로, 제2외곽순환도로 하성~파주간 도로가 개통되면 우리시 교통인프라는 서너 배 업그레이드 돼 시민의 삶의 질이 대폭 개선된다”며 “시도5호선 개통여세를 몰아 오는 7월 27일 김포도시철도가 개통될 때 기쁨의 박수를 치자”고 말했다.

개통식에는 정 시장을 비롯해 신명순 시의회의장, 홍철호·김두관 국회의원, 시·도의원, 시민 등 200여명이 참여했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정책 · 행정

지방자치

  • 서울區政

    고시 · 채용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