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3년 만에 애완용 돼지가 300kg까지

확대보기

▲ 300kg 돼지가 애완용?…잇단 민원에 보호시설行
경북 안동의 한 아파트에서 몸무게 300㎏짜리 돼지 구출작전이 펼쳐진다. 20일 안동시 등에 따르면 3년 전 아파트 주민 A씨가 애완용으로 구입한 돼지의 몸집이 최근 300㎏ 가까이 불어나 ‘냄새가 난다’는 등 크고 작은 민원이 잦아졌다. 안동시는 맞춤형 들 것을 제작하고 성인 남성 5~6명의 도움을 받아 오는 23일쯤 돼지 구출작전을 펴기로 했다. 2019.5.21 독자제공=뉴스1

경북 안동의 한 아파트에서 몸무게 300㎏짜리 돼지 구출작전이 펼쳐진다. 20일 안동시 등에 따르면 3년 전 아파트 주민 A씨가 애완용으로 구입한 돼지의 몸집이 최근 300㎏ 가까이 불어나 ‘냄새가 난다’는 등 크고 작은 민원이 잦아졌다. 안동시는 맞춤형 들 것을 제작하고 성인 남성 5~6명의 도움을 받아 오는 23일쯤 돼지 구출작전을 펴기로 했다. 2019.5.21

독자제공=뉴스1

많이 본 뉴스

1/4

  • 영상뉴스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