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 욕심에 그만…’ 상대 선수 밀어서 기절시킨 축구선수

 1/6 


한 축구선수가 상대 선수의 거친 플레이로 전봇대에 부딪혀 기절하는 모습을 영국 동영상 공유사이트 라이브릭이 5일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했다.

영상은 지난달 24일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의 한 축구 경기장에서 촬영됐다. 당시 사고를 당한 선수는 알 자지라 팀의 아흐메드 라비아라는 선수다.

영상 속 라비아는 밖으로 나가려는 공을 잡기 위해 열심히 달려간다. 초록색 유니폼을 입은 상대 선수 역시 빠르게 공을 향해 뛰어간다. 공을 잡기 위해 거친 몸싸움이 예상되는 순간, 초록색 유니폼을 입은 선수가 라비아를 상체로 밀어버린다.

속도에 떠밀려 그대로 밀쳐진 라비아는 전봇대에 등과 머리를 세게 부딪친다. ‘쾅’하는 충격음과 함게 라비아는 쓰러지고, 심판은 의료진을 급하게 요청한다.

라비아는 기절한 듯 움직이지 못하고, 상대 선수와 달려온 선수들은 라비아 곁에서 어쩔 줄 몰라하는 것으로 영상은 끝난다.

이후 라비아는 병원으로 이송됐으며 4~6주 후 다시 경기에 임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매체는 덧붙였다.

사진·영상=Liveleak comedy/유튜브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