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형수 아들과 까막눈 엄니 이야기…‘크게 될 놈’ 메인 예고편

확대보기

▲ ‘크게 될 놈’ 예고편 한 장면.


김해숙, 손호준 주연의 영화 ‘크게 될 놈’ 메인 예고편이 공개됐다.

‘크게 될 놈’은 헛된 기대만 품고 살아오다가 사형수가 된 아들과 그런 아들을 살리기 위해 생애 처음 글을 배우는 까막눈 엄니의 이야기를 그린 감동 드라마다.

공개된 예고편은 노을이 지는 저녁의 평화로운 섬마을 풍광 속, 엄니와 아들의 평온했던 한때로 시작한다. 그러나 분위기는 곧 바뀌고 집을 나간 아들이 사형수가 되었다는 청천벽력 같은 소식이 전해진다.

이어 교도소 면회실 유리 벽 너머로 마주한 두 모자의 가슴 절절한 모습이 그들이 그려낼 깊은 이야기를 궁금케 한다.

오직 아들을 살리겠다는 일념 하나로 직접 글을 배우는 엄니 ‘순옥’과 떨어져 지낸 세월만큼 멀어진 줄 알았던 엄니의 마음을 뒤늦게 확인한 아들 ‘기강’의 모습은 자식으로서 또 부모로서의 공감요소를 기대케 한다.

까막눈 엄니 ‘순옥’과 사형수 아들 ‘기강’으로 만난 배우 김해숙과 손호준은 인물들의 감정선을 섬세하게 펼쳐내 몰입감을 높인다.

모자의 가슴 시린 이야기를 그린 영화 ‘크게 될 놈’은 오는 4월 18일 개봉 예정이다.

영상부 seoultv@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