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들과 친구 먹은 세계서 가장 큰 설치류 ‘카피바라’

확대보기

▲ Jukin Media
일본 나가사키 바이오 파크의 명물 카피바라


새들에게 자신의 등을 안방처럼 자유롭게 오갈 수 있도록 내어준 동물이 있어 화제다. 그 주인공은 세계에서 가장 큰 설치류 ‘카피바라’.

11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메일은 일본 나가사키 바이오 파크의 명물 카피바라 영상을 소개했다.

영상에는 호기심 많은 새들이 가만히 앉아 쉬고 있는 카피바라의 주위로 모여들지만 카피바라는 이들의 접근에 신경조차 쓰지 않고 가만히 앉아 있다.

새들 중 한 마리가 카피바라의 등에 올라타 털을 고르고 다듬어준다. 카피바라도 이런 행동이 귀찮지 않은 듯 미동도 없이 앞만 쳐다보고 있다.



카피바라는 세상에서 현존하는 가장 큰 설치류로 약 130cm까지 자라며 몸무게 50kg 이상까지 나간다. 주로 남아메리카 삼림과 습지에 서식하며 초식을 한다. 친화력이 좋아 애완동물로 인기가 많다.



사진·영상= Jukin Media / Татьяна Новикова youtube

영상부 seoultv@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