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RM “‘2019 그래미 어워드’ 참석, 꿈 이뤘다”

확대보기

▲ 2019 그래미 어워드 방탄소년단

그룹 방탄소년단이 ‘2019 그래미 어워드’에 참석한 것에 대해 “꿈을 이뤘다”고 소감을 밝혔다.

10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센터에서는 제61회 그래미 어워드가 진행됐다. 이날 방탄소년단은 한국 가수 최초로 시상자로 참석해 레드카펫을 밟았다.

방탄소년단 리더 RM은 현지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그래미 어워드’에 오는 것이 소원이었다”며 “꿈을 이뤘다”고 밝혔다. 멤버 정국은 “우리가 사랑하는 일을 함으로써 많은 사랑을 받을 수 있는 건 축복이다. 팬들 사랑 정말 감사하다”고 전했다.

한편, ‘그래미 어워드’는 전미국레코드예술과학아카데미(NARAS:Nation Academy of Recording Arts & Science)에서 주최하며 세계적으로 권위를 인정받고 있는 음악 시상식이다. 빌보드 뮤직 어워즈,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와 함께 미국 3대 음악 시상식으로 꼽힌다.

사진=MTV트위터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