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쩌다가···’ 건물 외벽 난간에 고립된 고양이 구조

 1/8 

건물 외벽에 설치된 보조물 위에 올라갔다가 고립된 고양이를 구조하는 모습이 화제다.
 
마음씨 착한 한 인도 여성과 이 여성으로부터 구조된 어린 고양이의 ‘극적인 만남’을 지난 9일 뉴스플레어, 라이브 릭 등 여러 외신이 보도했다.
 
인도 델리의 한 건물. 건물 외벽 난간 위에서 고양이 한 마리가 애처롭게 울고 있다. 이 녀석이 ‘자진해서‘ 이곳에 올라갔는지 아니면 발을 헛디뎌 실수로 떨어졌는지 알 수는 없지만 어떠한 도움의 손길이 없다면 떨어져 죽거나 굶어 죽을 수도 있다. 그것을 알기라도 한 걸까. 더욱 큰 소리로 필사적으로 울며 도와달라고 신호를 보낸다.
 
옆 건물에 살고 있는 한 여성이 이를 발견하고 건물 옥상에 올라가 양동이에 줄을 메달아 고양이를 구조하려고 시도한다. 양동이를 바닥에 눕히고 고양이를 통 속으로 유인한다. 하지만 녀석은 왠지 모를 불안감으로 쉽게 들어가려 하지 않는다.
 
일차 구조 시도를 실패한 이 여성. 이번에 고양이가 좋아하는 과자를 양동이 속에 넣고 다시 내려 바닥에 눕힌다. 여성의 예상대로 과자를 발견한 고양이는 통 속에 조심스럽게 들어간다. 얼마나 배가 고팠는지, 처음과 달리 음식을 보자마자 용기를 낸 것이다.
 
그 순간을 놓치지 않고 양동이를 바로 세워 고양이를 들어올려 성공적인 구조를 마치는 모습이다.


사진 영상=뉴스라이온스TV/유튜브
 
박홍규 기자 gophk@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