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426일 만에 지상으로’…굴뚝농성 끝낸 파인텍 노동자

 1/13 
파인텍 노사 협상이 6차 교섭 끝에 극적으로 타결된 11일 파인텍 노동자인 홍기탁·박준호씨가 서울 양천구 서울에너지공사 75m 높이 굴뚝에서 426일째 농성을 끝내고 119 구조대의 도움을 받아 굴뚝에서 내려오고 있다.

굴뚝농성자 단식 돌입과 사측의 강경 발언 등 극한 대치로 치닫던 파인텍 노사는 이날 오전 7시 20분께 극적으로 협상을 타결했다. 2019.1.11

연합뉴스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