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중절모에 코트’ 평양 도착한 김정은

 1/5 
북한 조선중앙TV는 11일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방중 일정을 마치고 평양에 귀환한 영상을 공개했다.

중앙TV는 전날 오후 3시께 평양역에 도착하는 김 위원장의 전용 열차 모습 등이 담긴 약 1분 50초 분량의 영상을 방영했다.

김 위원장의 전용 열차가 역에 멈추자 군악대의 연주가 시작됐고, 검은색 중절모에 검은색 코트 차림의 김 위원장과 부인 리설주 여사가 열차에서 나와 의장대를 사열했다.

김 위원장은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 최룡해 노동당 부위원장, 박봉주 내각 총리, 양형섭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부위원장, 리명수 전 총참모장 등 역에 마중 나온 당과 정부, 무력기관 간부들과 악수했다.

박 총리가 입을 가리고 김 위원장에게 귀엣말하는 장면과 임철웅 내각 부총리가 김 위원장에게 90도로 인사하는 장면이 눈에 띄었으며 손뼉을 치며 눈물을 흘리는 간부들의 모습도 포착됐다.

김 위원장은 마중 나온 간부들의 박수에 손을 흔들며 화답한 뒤 자신의 전용차를 타고 평양역을 떠났다.

연합뉴스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