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히트, 신인 그룹 TXT 연준 공개… “방탄소년단 뷔·지민 섞은 느낌”

확대보기

▲ 빅히트엔터테인먼트 트위터 캡처

‘방탄소년단 동생 그룹’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빅히트엔터테인먼트의 신인 그룹이 베일을 벗었다.

빅히트는 11일 공식 트위터 계정에 ‘#TXT’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연준’ 등 해시태그와 함께 사진 2장을 업로드했다.

빅히트의 공식 게시물을 통해 신인 그룹의 이름은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라는 사실이 공개됐다. 이와 함께 첫 번째 멤버 연준의 모습이 드러났다. 연준은 흑백사진에서는 무표정한 얼굴로 카메라를 지긋이 바라보는 모습으로, 컬러사진에서는 노란 꽃을 들고 소년미를 풍기며 처음 얼굴을 알렸다.

확대보기

▲ 빅히트엔터테인먼트 트위터 캡처

앞서 빅히트는 지난 10일 트위터에 TXT의 본격적인 데뷔 카운트다운을 알리는 티저 이미지를 공개한 바 있다.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는 TXT가 빅히트 신인 그룹의 팀명이라는 추측이 돌았지만, 빅히트는 이에 대해 “공식 콘텐츠가 공개되기 전까지 말씀드릴 수 없음을 양해 바란다”고 답한 바 있다.

한편 TXT 연준을 처음 접한 네티즌들은 “방탄소년단 뷔와 지민을 섞은 느낌이 난다”, “방탄소년단 후배 그룹을 응원한다” 등 반응을 보였다.

이정수 기자 tintin@seoul.co.kr

많이 본 뉴스

1/4

  • 영상뉴스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