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아빠가 왔다!’…눈물이 뚝뚝

 1/8 
9일 오전 경남 창원시 진행 군항에서 열린 해군 청해부대 27진 왕건함이 입항 환영식에서 입항 해군이 아이를 포옹하자 아이가 울음을 터뜨리고 있다.

청해부대 27진 왕건함은 지난해 6월 출항해 소말리아 해역에서 780여 척의 선박 안전 통항을 지원했다.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

1/4

  • 영상뉴스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