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영화 ‘번 더 스테이지: 더 무비’, 전 세계 196만 관객 동원

확대보기

방탄소년단 다큐멘터리 ‘번 더 스테이지: 더 무비‘(Burn the Stage: the Movie)가 전 세계 196만 관객을 동원했다.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지난달 15일 전 세계 40여개 국가 및 지역에서 동시 개봉한 영화를 본 관객이 전 세계 196만을 돌파했다고 6일 밝혔다.

이 영화는 지난해 방탄소년단의 19개 도시 해외 투어 현장과 무대 뒤 모습을 담은 다큐멘터리다. 국내에서는 CGV가 단독 상영해 개봉 3주 만에 31만명을 불러 모았다. 음악 다큐멘터리 개봉작 가운데 최다 관객 기록이다.

확대보기

방탄소년단 팬덤 아미를 중심으로 영화를 두번 이상 보는 ‘N차 관람’ 열풍이 불면서 재관람률이 10.5%에 달했다.

CGV 관계자는 “역대 10만명 이상을 동원한 영화 가운데 이 작품이 최고 재방문율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해외에서도 북미 개봉 첫주 박스오피스 10위에 오르며 주목받았다. 포브스는 ‘비틀스로부터 55년이 지난 지금, 방탄소년단의 할리우드 순간이 오다‘는 제목의 기사로 영화를 소개했다.

이정수 기자 tintin@seoul.co.kr

많이 본 뉴스

1/4

  • 영상뉴스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