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1 ‘독립영화관’, 7일 서강준·워너원 옹성우 특별출연 ‘아이돌 권한대행’ 방영

확대보기

▲ KBS 제공

배우그룹 서프라이즈U와 배우 서강준, 워너원 옹성우 등이 출연한 ‘아이돌 권한대행’이 전파를 탄다.

오는 7일 밤 12시 45분(8일 0시 45분) KBS1 ‘독립영화관’에서는 ‘아이돌 권한대행’이 방송된다. 지난해 방영된 10부작 웹드라마를 영화 버전으로 편집한 작품이다. 지난해 서울독립영화제에서 공개된 바 있다.

서울에서 그리 멀지 않은 인구 500명 남짓한 작은 마을 화평군 무탈면. 이곳 면사무소 주민생활팀은 곧 있을 국제행사를 준비한다. 그러나 너무 적은 예산 때문에 행사를 운영하기가 쉽지 않다.

그 와중에 아이돌을 섭외해야 하는 미션이 주어지고 주민센터 행정실습 인턴 유정이 나선다. 호기롭게 아이돌을 섭외하겠다고 외쳤지만 시골마을까지 오겠다는 아이돌이 없다. 그러던 중 마을 근처 펜션에서 정체불명의 남자 넷과 매니저를 발견하고 이들을 섭외하기로 한다. 행사는 무사히 진행될 수 있을까.

확대보기

▲ KBS 제공

서프라이즈U 멤버 윤정혁, 차인하, 지건우, 은해성, 김현서와 위키미키 멤버 최유정, 김도연 등이 주연을 맡았다. 배우 서강준과 워너원 옹성우, 아스트로 문빈 등 판타지오 소속 연예인들이 대거 특별출연한다.

영화 ‘은하해방전선’, ‘대세는 백합’의 윤성호 감독과 ‘좋아해줘’, ‘6년째 연애중’의 박현진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이정수 기자 tintin@seoul.co.kr

많이 본 뉴스

1/4

  • 영상뉴스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