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잎선 송종국, 이혼 후에도 자녀 사랑은 여전 “미움도 시간 흐르면..”

확대보기

▲ 박잎선 송종국



배우 박잎선의 전 남편이자 축구 해설가 송종국이 딸과의 근황을 공개했다.

송종국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딸 송지아 양과 함께 운동 중인 사진을 게재했다. 다정한 부녀의 모습이 훈훈함을 안겼다.

이 게시물은 앞서 박잎선(박연수)이 송종국을 언급하는 게시물을 올린 후라 더욱 눈길을 끌었다.

박잎선은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 셋. 올겨울 12월이면 5년 차다. 나 혼자 너희들을 돌본 시간”이라며 자녀들과 함께 한 사진을 공개했다. 이어 “참으로 인생이란 알 수 없는 것이 너희 아빠를 내려놓은 순간 난 진짜 행복을 알아가고 있다. 그리고 그가 잘됐으면 좋겠다. 왜냐면 너희 아빠니깐. 미움도 시간이 흐르면 측은한거구나”라며 송종국에 대한 심경을 고백해 화제에 올랐다.

지난 2006년 결혼한 송종국 박잎선은 2015년 협의 이혼했다. 딸 송지아 양, 아들 송지욱 군은 박잎선이 양육 중이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