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활동지원사 근무시간 늘려 달라”

확대보기

▲ “활동지원사 근무시간 늘려 달라”
10일 서울 중구 덕수궁 대한문 앞에서 ‘고위험 희귀난치근육장애인 생존권 보장연대’ 회원들이 산소호흡기를 달고 행진하고 있다. 이들은 “주52시간 근무제 시행 이후 도우미로 오는 활동지원사의 근무 시간이 줄어 생존에 위협을 받고 있다”고 대책을 요구했다. 연합뉴스

10일 서울 중구 덕수궁 대한문 앞에서 ‘고위험 희귀난치근육장애인 생존권 보장연대’ 회원들이 산소호흡기를 달고 행진하고 있다. 이들은 “주52시간 근무제 시행 이후 도우미로 오는 활동지원사의 근무 시간이 줄어 생존에 위협을 받고 있다”고 대책을 요구했다.

연합뉴스

정책 · 행정

지방자치

  • 서울區政

    고시 · 채용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