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m 깊이의 우물에 빠진 표범 구조하는 사람들

 1/6 


인도의 한 마을에서 우물에 빠진 표범을 구조하는 영상이 누리꾼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6일(현지시간) 인도타임스는 4일 인도 마하라슈트라주 야다브와디 마을에서 표범 한 마리가 9m 깊이의 우물에 빠진 사건을 보도했다.

매체에 따르면 표범은 마을 농부에 의해 발견된 것으로 전해졌다. 농부는 우물에 빠진 표범의 무력한 눈을 마주쳤을 때 그를 도와야겠다고 마음먹었고, 곧바로 산림청과 연계된 야생동물 보호단체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구조대원들은 마을 사람들의 도움으로 나무 사다리를 우물로 내려 잠시나마 표범이 쉴 수 있도록 했다. 이어 상자를 우물 안으로 내린 후 사다리를 흔들었고, 표범은 상자 안으로 뛰어 들어갔다.

무사히 구조된 표범은 곧바로 표범 구조센터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다.

표범을 치료한 수의사는 “표범은 7살이 조금 넘은 암컷”이라며 “현재 사고로 인해 심한 충격에 빠져 지친 상태”라고 전했다.

표범은 구조센터에서 치료를 받은 후 건강에 문제가 없다고 판단되면 야생으로 돌려보내질 예정이다.

사진·영상=씨지티엔/유튜브

김민지 기자 mingk@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