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정석·거미… 5년 열애 끝 결혼 골인

확대보기

▲ JS컴퍼니·씨제스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조정석(오른쪽·38)과 가수 거미(왼쪽·37·본명 박지연)가 5년 열애 끝에 부부의 연을 맺었다.

두 사람은 8일 각자의 소속사 JS컴퍼니와 씨제스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최근 비공개 결혼식을 올렸다는 소식을 전했다.

소속사 측은 “최근 가족들과 함께 언약식을 하고 부부가 됐다”며 “두 사람은 평생 서로를 존경하고 배려하며 기쁠 때나 슬플 때나 함께하기로 맹세했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 각자의 자리에서 좋은 작품과 음악으로 인사드리겠다”며 “두 사람이 함께 걷는 이 길에 따뜻한 격려와 축복을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두 사람은 2013년 지인의 소개로 만나 연인으로 발전했다. 2015년 공개 연애를 시작한 뒤에는 방송과 인터뷰 등에서 서로에 대한 애정을 아낌없이 드러내 왔다.

이정수 기자 tintin@seoul.co.kr

많이 본 뉴스

1/4

  • 영상뉴스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