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리몬드, 코리안 퍼레이드서 ‘handxhand 전 세계에 소녀상을’ 캠페인 진행

확대보기

▲ 사진=마리몬드 제공


라이프 스타일 브랜드 ‘마리몬드’가 ‘handxhand 전 세계에 소녀상을’ 캠페인 일환으로 뉴욕한인회와 협력하여 ‘2018 코리안퍼레이드/케이타운페스티벌’에서 다양한 행사를 진행했다.

‘handxhand 전 세계에 소녀상을’ 캠페인은 인권과 평화를 상징하는 평화의 소녀상(이하 소녀상)을 전 세계에 건립하여 일본군 위안부 문제를 알리고 역사를 기억하고자 하는 활동이다.

마리몬드는 지난 6일(미국 현지 시간) 열린 ‘2018 코리안퍼레이드’에서 뉴욕한인회와 함께 소녀상 퍼레이드를, ‘케이타운페스티벌’에서 일본군 위안부 문제 관련 전시, 소녀상 배지 무료나눔 등 다채로운 행사로 전 세계인들에게 여성 인권과 존엄성에 대한 메시지를 전했다.

200여 개 한인단체가 참가한 퍼레이드 행사는 맨해튼의 아메리카 애비뉴 38가부터 27가 구간에서 진행됐다. 뉴욕한인회와 마리몬드는 이민사박물관에서 보관 중이던 소녀상도 퍼레이드 후 페스티벌 특별 부스에 전시하여 관람객들에게 공개했다.

확대보기

▲ 사진=마리몬드 제공

이 밖에도 화가 스티브 카발로가 그린 일본군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의 초상화 전시와 일본군 위안부 문제를 대중에게 알리고, 해결하기 위해 투쟁했던 많은 시위와 단체 활동에 대한 전시가 진행됐다.

뉴욕한인회는 코리안퍼레이이드 행사가 성황리에 진행될 수 있도록 도움을 준 마리몬드에게 감사패를 수여했다.

한편 마리몬드는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과 학대피해아동의 이야기를 제품과 콘텐츠에 담아 전하는 사회적 기업이다. 현재 영업이익의 최소 50% 이상을 일본군 위안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활동하는 단체들과 아동들을 위한 단체들에 전달하고 있다.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