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희상 의장, 조카 이하늬 언급 “탤런트 이하늬 아느냐, 내가 외삼촌!”

확대보기

▲ 문희상 이하늬
MBC

미스코리아 출신 배우 이하늬가 화제에 올랐다.

28일 문희상 국회의장이 논산 육군훈련소를 찾아 외조카인 이하늬를 언급했기 때문.

문 의장은 이날 병영식당에서 열린 오찬 자리에서 “혹시 탤런트 이하늬를 아느냐”고 말해 관심을 집중시켰다.

그는 “내가 이하늬 외삼촌이다”라며 “이하늬가 나를 닮아 그렇게 예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문 의장은 훈련소에 있는 훈련병들을 만나 “나를 대한민국 남자로 만들어 준 곳, 애국이 무엇인지를 깨닫게 해준 곳이 바로 훈련소였다. 힘들고 괴롭겠지만 제대 후 가장 어려울 때면 이곳을 생각하게 된다”며 위로의 말을 전하기도 했다.

한편 이하늬는 앞서 MBC ‘라디오스타’를 통해 외삼촌 문희상 의장을 언급한 바 있다.

당시 MC 김구라가 “약간 외삼촌과 느낌이 비슷하다”고 말하자, 이하늬는 “제가 살찌면 외삼촌”이라고 답해 웃음을 줬다.

연예팀 seoulen@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