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두관 의원, 더불어민주당 참좋은지방정부위원회 상임위원장에 임명돼

공동위원장에 최문순 강원도지사, 황명선 논산시장

확대보기

▲ 김두관 국회의원

더불어민주당은 제8차 최고위원회를 열어 김포시 갑 김두관 국회의원을 참좋은 지방정부위원회 상임위원장으로 임명했다.

문재인 정부는 지난 2일 자치분권 종합계획을 확정 발표하는 등 지방자치와 균형발전에 대한 정책 추진 의지를 수차례 표명했다. 이에 여당도 원활한 자치분권 정책 추진을 위해 참좋은지방정부위원회 권한과 위상을 강화 했다.

상임위원장은 김두관 의원이 임명됐다. 공동위원장에는 광역단체장을 대표해 최문순 강원도지사, 기초단체장을 대표해 황명선 논산시장이 함께한다.

역대위원장으로는 김진표·원혜영·신기남·박영선 국회의원과 박원순·안희정 등 광역단체장들이 맡은 바 있다.

김두관 위원장은 “대한민국에 지방자치제도가 도입된 지 25년이 넘었으나 아직도 지방자치와 균형발전에는 부족한 부분이 많다”며 “자치분권과 균형발전은 민주주의를 지키고 발전시키기 위해서도 반드시 필요하다”고 위원회 역할을 강조했다.

이어 김 위원장은 “문재인 대통령의 공약사항인 중앙권한을 지방으로 이양하고, 지방 재정자립이 실현될 수 있도록 강력한 재정분권과 공공기관의 지방이전·지방균형발전을 위해 적극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지방자치와 관련된 여당 상설기구인 참좋은지방정부위원회에 지역 국회의원이 상임위원장으로 임명돼 지역발전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