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찰카메라 앞에서 춤바람난 스컹크

확대보기

물구나무를 선 채 춤추는 스컹크의 영상이 화제다.

미국 국립공원관리청(이하 NPS·National Park Service)은 지난 4일(현지 시간) 얼룩무늬 스컹크가 춤추는 영상을 게재하며 “아무도 보지 않는 것처럼 춤을 춰라”라고 덧붙였다.

이 영상은 NPS가 애리조나 사구아로 국립공원에 설치한 야생동물 관찰 카메라로 촬영했다. 물구나무를 서서 앞뒤로 움직이는 스컹크는 머리에 인디언 모자를 쓴 채 양팔을 좌우로 벌리고 춤추는 모습을 연상케 한다.

사실 스컹크의 이런 행동은 기분이 좋아서 춤을 추는 게 아니라 경계하는 것이다. NPS는 “얼룩무늬 스컹크는 때때로 위협하기 위해 물구나무 서기를 한 채로 이리저리 움직인다”고 설명했다.

노트펫(notepet.co.kr)

많이 본 뉴스

1/4

  • 영상뉴스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