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상수♥김민희 스위스서 포착, ‘공개 스킨십’ 다정+당당해진 근황

확대보기

영화감독 홍상수와 배우 김민희가 나란히 스위스에서 포착됐다.

9일(현지시간) 스위스 로카르노에서 열린 제71회 로카르노 국제영화제(Locarno Festival 2018)에 홍상수와 김민희가 동반 참석했다.

확대보기

▲ 홍상수 김민희


이날 두 사람은 취재진 앞에서도 손을 놓지 않고 애정을 과시하는가 하면 허리에 손을 감싸는 등 다정하고 당당한 모습으로 등장해 시선을 끌었다.



한편 홍상수 감독 새 영화 ‘강변호텔’은 이날 한국 영화로는 유일하게 로카르노 국제영화제 경쟁부문에 공식 초청됐다.

‘강변호텔’은 한 중년 남성이 자신의 자녀와 두 명의 젊은 여성을 만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홍상수 감독의 23번째 장편영화이자, 김민희와 작업한 6번째 영화이기도 하다.

사진=스플래시닷컴

연예팀 seoulen@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