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낮에 아이 납치하는 남성

 1/12 


6살 어린아이가 대낮 길 한복판에서 납치당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아이는 이틀 만에 무사히 구조됐다.

6일(현지시간) 중국 쿤밍 TV는 지난 2일 중국 서남부 윈난성 바오펑 현에서 6살 소년 추안추안(ChuanChuan)이 납치당하는 모습이 담긴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는 한 슈퍼마켓 앞에서 친구들과 비디오게임을 하는 추안추안의 모습이 담겼다. 아이가 게임에 몰두하는 사이 한 남성이 조용히 추안추안이 게임하는 모습을 뒤에서 지켜본다. 이어 남성은 아이에게 다가가 말을 걸며 친한 척을 한다. 이내 머리까지 쓰다듬던 남성은 주변을 살핀 후 추안추안을 안아들고 자리를 뜬다.

거리에서 노점상을 하는 추안추안의 아버지 롱(Long)은 “아들을 데려간 남성은 모르는 사람이다”면서 “과일을 팔러 시내를 돌아다니느라 아이가 혼자 놀도록 내버려 뒀다”고 말했다.

결국 아들을 찾지 못한 그는 경찰에 신고했고, 수사에 나선 경찰은 4일 쿤밍시에서 약 400km 떨어진 바오산시에서 추안추안을 찾아냈다.

추안추안은 경찰에 “낯선 삼촌이 장난감 자동차를 사주고 강 옆에서 놀았다”고 말했다.

잃어버린 아들을 품에 안은 추안추안의 어머니 리(Li)는 “아들을 영원히 잃어버렸다는 생각에 매일매일 울었다”면서 “아들을 찾아서 정말 다행”이라고 전했다.

아이를 납치한 남성은 경찰에 체포됐으며, 현재 조사가 진행 중이다.

사진·영상=show world/유튜브

영상팀 seoultv@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