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애 주차장 재테크 화제 “시세 약 250억 원 추정”

확대보기

▲ 별별톡쇼 김희애

배우 김희애의 재테크 비법이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최근 방송된 TV조선 ‘별별톡쇼’에서는 패널들이 김희애에 대해 이야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MC 김일중은 “김희애 씨가 재테크를 잘한다고 하더라”며 말문을 열었다.

이에 대해 TV조선 문화연예부 백은영 기자는 “그렇다. 김희애 씨의 남다른 재테크는 바로 주차장”이라고 말했다.

백 기자는 “김희애 씨는 건물이 아닌 주차장에 투자를 했다. 주차장에 투자하기 위해서는 넓은 땅이 필요하다. 김희애 씨는 지난 2006년 119억 원에 주차장 토지를 매입했는데, 10년이 채 지나지 않아 시세가 2배 이상으로 올랐다. 현재 약 250억 원 정도의 가치가 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백 기자는 이어 “주차장이 청담동에 있다. 청담동은 주차난이 심하기 때문에, 해당 주차장에 빈자리가 없고 항상 빼곡하다. 줄을 서서 들어가야 한다더라. 여기에서 매달 3000만원 이상의 수익이 발생하기 때문에 특급 재테크라고 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사진=TV조선 ‘별별톡쇼’ 방송 캡처

연예팀 seoulen@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