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야에 수원 모 백화점 의류매장 천장 ‘폭삭’…인명피해 없어

확대보기

▲ 11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권선구의 한 백화점 4층 의류 편집숍 매장 천장이 무너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백화점이 문을 닫은 시간이어서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사진은 천장이 무너진 백화점 매장. 2018.7.11
독자 입수 제공=연합뉴스

심야에 경기 수원의 한 백화점 의류판매장 천장이 무너지는 사고가 일어났다.

11일 오전 1시께 경기도 수원시 권선구 소재 모 백화점 4층의 의류 편집숍 천장이 무너졌다.

백화점이 문 닫은 시간이어서 다친 사람은 없었다.

해당 의류판매장은 400여㎡ 규모로, 이 중 260여㎡ 넓이의 천장이 무너진 것으로 전해졌다.

백화점 측은 천장에 매달아 놓은 합판과 그물 등 조형물의 무게로 인해 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백화점 관계자는 “현장 정리는 모두 마쳤으며 사고 매장에 출입할 수 없도록 가림막을 설치한 뒤 안전점검을 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많이 본 뉴스

1/4

  • 영상뉴스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