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서 개 질질 끌고 간 남성 ‘공분’

확대보기

▲ 사진제공=부산동물학대방지연합 제주팀


개를 질질 끌고 가는 남성의 모습이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라와 누리꾼들의 공분을 사고 있다.

지난달 30일 부산동물학대방지연합 페이스북에는 최근 제주도 제주시의 한 식당밀집지역에서 개 한 마리를 끌고 가는 남성 모습이 담긴 영상이 게시됐다.

부산동물학대방지연합 제주팀 윤동선 팀장은 “영상 속 남성은 여인숙을 개조한 건물에 사는 남성으로 3층에 사는 개 주인의 부탁을 받고 산책을 시켜주던 중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윤 팀장은 “남성이 정신질환을 앓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며 “술에 취한 상태로 개를 끌고 다니는 모습이 주변 사람들에게 자주 목격됐다”고 설명했다.

남성의 행동에 대해 그는 “지난해 부산 구포 개시장에서 잔인하게 개를 끌고 가는 사건과 유사하다고 판단, 영상 속 남성을 동물학대 혐의로 경찰에 고발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지난해 8월 부산 구포 개시장에서는 우리를 탈출한 개를 30m 넘게 땅에 끌고 가는 영상이 SNS 상에 퍼지면서 동물학대 논란이 일었다.

이후 개를 학대한 종업원은 동물보호법 제8조제2항1호와 2호 위반으로 벌금 100만원을 선고 받았으며, 그가 일한 탕제원 업주는 축산물 위생관리법 위반과 동물보호법 위반 방조로 징역 6월,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