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제적 남자’ 이시원 “서울대 졸업 후 배우 선택, 이유는...”

확대보기

▲ 이시원 ‘문제적 남자’

이시원이 배우가 되기로 결심한 이유를 밝혀 눈길을 끌었다.

지난 10일 방송된 tvN ‘뇌섹시대-문제적 남자’(이하 ‘문제적 남자’)에서는 배우 이시원이 출연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시원은 서울대 경영학 학사에 진화 심리학 석사까지 마쳤다고 언급해 관심을 모았다.

이날 김지석은 “공부를 하다가 왜 연기로 전향했는지가 궁금하다”고 물었다. 이에 이시원은 “대학교에 들어가서 가장 먼저 했던 일이 연극 동아리를 들어가는 일이었다. 그 때 연극을 열심히 했는데, 대학원을 가고 나니 연기하는 게 그리웠다. 동아리에서 느꼈던 생기가 그리워서 학교 근처에 있는 연기 학원의 문을 두드렸다”고 말했다.

이시원은 이어 “앞뒤 가리지 않고 일단 해본 뒤에 그것에 대한 논리를 붙이는 타입이어서 (망설이지 않고 연기에 도전했다). 너무 좋았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시원은 드라마 ‘달려라 장미’, ‘내 사위의 여자’, ‘뷰티풀 마인드’, ‘슈츠’ 등에 출연하며 인지도를 높였다. 오는 11월 방송 예정인 tvN 드라마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에 출연할 예정이다.

사진=tvN ‘문제적 남자’ 방송 캡처

연예팀 seoulen@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