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눈파는 남자친구’ 실사판 등장…SNS 등 인터넷서 화제

확대보기

▲ ‘한눈파는 남자친구’ 실사판 등장…SNS 등 인터넷서 화제(사진=트리슈나 페마)

확대보기

▲ 유명 짤방 ‘한눈파는 남자친구’ 이미지.(사진=antonioguillem / 123RF 스톡 콘텐츠)



해외 네티즌 사이에서 유명한 ‘짤방’(짤림방지 준말) 하나가 있다. 이는 한 남성이 자기 여자친구와 길을 가던 중 다른 여자를 노골적으로 바라보는 모습으로, 이른바 ‘한눈파는 남자친구’로 알려져 있다. 그런데 최근 이 짤방의 실사판이 SNS상에 공유돼 화제가 되고 있다.

확대보기

▲ 남아공 16세 소녀 아마힐 음냐마나는 트위터에 친구 사진과 유명 짤방을 함께 공유했다.(사진=아마힐 음냐마나/트위터)



지난 7일 남아프리카공화국(이하 남아공) 케이프타운에 사는 16세 소녀 아마힐 음냐마나는 트위터 계정에 자신의 친구 사진과 한눈파는 남자친구 짤방을 함께 공유했다.

음냐마나는 “내 친구는 그냥 아이스크림을 들고 사진을 찍고 있었는데 뭔가 너무 익숙한 장면이 보였다”고 말했다.

확대보기

▲ 실제로 해당 사진에는 아이스크림을 든 친구 뒤쪽으로 한 남성이 자기 여자친구와 손을 잡고 가던 중에 뒤돌아보며 미소를 짓고 있는 모습이 고스란히 담겼다.(사진=트리슈나 페마)



실제로 해당 사진에는 아이스크림을 든 친구 뒤쪽으로 한 남성이 자기 여자친구와 손을 잡고 가던 중에 뒤돌아보며 미소를 짓고 있는 모습이 고스란히 담겼다.


네티즌들 역시 “사진을 보자마자 그 짤방이 떠올랐다”고 인정했다. 또한 “사진 속 남자 괜찮을까?”, “절묘한 순간이다”, “아이스크림을 먹고 싶었던 게 아니냐”와 같이 다양한 의견도 제시됐다.

확대보기

▲ 또한 이 사진이 화제에 오르자 사진에서 아이스크림을 들고 있던 여성에게도 관심이 쏠렸다.(사진=트리슈나 페마)



또한 이 사진이 화제에 오르자 사진에서 아이스크림을 들고 있던 여성에게도 관심이 쏠렸다.

확대보기

▲ 트리슈나 페마(16)라는 이름의 이 여성은 남아공 케이프타운에 살며 해당 사진은 지난달 여동생과 함께 이탈리아 베네치아를 여행하던 중에 찍은 것이라고 밝혔다.(사진=트리슈나 페마)



트리슈나 페마(16)라는 이름의 이 여성은 남아공 케이프타운에 살며 해당 사진은 지난달 여동생과 함께 이탈리아 베네치아를 여행하던 중에 찍은 것이라고 밝혔다.


페마는 버즈피드뉴스와의 인터뷰에서 “우리는 산마르코 광장을 걷던 중 바닐라 젤라토를 샀고 내 동생은 아이스크림을 든 내 모습을 몇 장 사진에 담았다”면서 “우리는 나중에 사진을 보던 중 그 커플이 있는 것을 알아차렸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 역시 사진을 보자마자 해당 짤방을 떠올렸지만 깊게 생각하지는 않았다”고 덧붙였다.

윤태희 기자 th20022@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