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료 공격하려는 상어 막아내는 베테랑 다이버

 1/15 


베테랑 다이버가 상어에게 공격받을 뻔한 다이버를 구해냈다.

4일(현지시간)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카리브해 바하마 제도 타이거 해변에서 뱀상어(tiger shark)가 다이버를 공격하려는 순간이 담긴 영상을 소개했다.

영상에는 상어들로 가득한 바닷속에서 전문 다이버 엘리 마티네즈(Eli Martinez)의 지도하에 수중 교육을 받는 다이버 조 왕(Joe Wong)의 모습이 담겼다.

사건이 발생한 지점은 수중 교육이 모두 끝났을 때였다. 훈련이 끝났다고 생각한 조는 배에 올라타기 위해 상어에게서 몸을 돌렸다.

그때 몸길이 5m가 훌쩍 넘는 뱀상어(tiger shark) 한 마리가 조에게 다가갔다. 엘리는 이 모습을 지켜보며 경계태세를 유지했다. 이어 뱀상어는 몸을 완전히 돌린 조에게 돌진했고, 엘리는 재빠르게 다가가 손으로 뱀상어의 코를 내리누르며 공격을 막았다.

엘리는 “조에게 돌진했던 상어의 이름은 후크다”면서 “나는 후크를 10년간 알아왔다”고 말했다.

그는 “상어는 매복공격을 하는 포식자이기 때문에 공격은 그들에게 본능이다”면서 “다이버들이 자신들을 보고 있는지 아닌지를 알기 때문에 상어에게서 등을 돌리는 것은 현명하지 못한 일이다”고 조언했다.

이 영상은 2014년에 촬영됐지만, 최근 소셜 미디어에 공개되며 알려졌다. 현재 이 영상은 다이버들을 위한 훈련 비디오로 사용된다.

사진·영상=Caters Clips/유튜브

김민지 기자 mingk@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