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2018

F조 대한민국
6/27 23시 vs 독일

F조 대한민국
6/24 00시 vs 멕시코

F조 대한민국
6/18 21시 vs 스웨덴

[월드컵] 개막식 공연한 로비 윌리엄스 ‘가운뎃손가락 욕설’ 논란

확대보기

▲ 로빈 윌리엄스가 14일(현지시간) 러시아 모스크바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개막식에서 열창을 하고 있다.
AP 연합뉴스

2018 러시아월드컵 개막 공연에 나선 영국 팝스타 로비 윌리엄스가 카메라를 향해 가운뎃손가락을 쳐드는 장면이 중계화면에 고스란히 잡혀 논란을 사고 있다.

확대보기

윌리엄스는 14일(현지시간) 러시아 모스크바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러시아와 사우디아라비아와의 개막전에 앞서 그라운드에 나와 ‘필’(Feel), ‘에인절스’(Angels) 등 히트곡을 부르며 루즈니키 스타디움의 열기를 한껏 달궜다.

 1/27 


그러나 그는 마지막 노래 ‘록 디제이’(Rock DJ)를 부르던 도중 카메라를 향해 가운뎃손가락을 쳐들었고, 이는 중계화면에 그대로 잡혔다.

AP통신은 “윌리엄스가 전 세계에 가운뎃손가락을 내밀었다”고 표현했다.

윌리엄스는 이번 개막 공연 가수로 섭외되자마자 영국과 러시아 양국에서 모두 논란을 불러온 바 있다.

그는 러시아의 친(親) 정부 매체들이 그의 노래 ‘파티 라이크 어 러시안’(Party Like a Russian)이 러시아 부호들을 조롱하는 것이라며 개막 공연에서 부르지 말 것을 요구했다고 폭로했다.

영국 내에서는 윌리엄스가 인권 탄압으로 비난받는 러시아의 행사에 공연하는 것에 대한 비난이 제기됐다.

연합뉴스

조별리그더보기

  • A조
  • B조
  • C조
  • D조
  • E조
  • F조
  • G조
  • H조
    러시아 사우디 이집트 우루과이  
    피파랭킹 70위 67위 45위 14위  
    본선진출 11회 5회 3회 13회  
    최고성적 4위 16강 조별리그 우승(2회)  
    포르투갈 스페인 모로코 이란  
    피파랭킹 4위 10위 41위 37위  
    본선진출 7회 15회 5회 5회  
    최고성적 3위 우승(1회) 16강 조별리그  
    프랑스 호주 페루 덴마크  
    피파랭킹 7위 36위 11위 12위  
    본선진출 15회 5회 5회 5회  
    최고성적 우승(1회) 16강 8강 8강  
    아르헨티나 아이슬란드 크로아티아 나이지리아  
    피파랭킹 5위 22위 20위 48위  
    본선진출 17회 1회 5회 6회  
    최고성적 우승(2회) 본선 첫출전 3위 16강  
    브라질 스위스 코스타리카 세르비아  
    피파랭킹 2위 6위 23위 34위  
    본선진출 21회 11회 5회 12회  
    최고성적 우승(5회) 8강 8강 4위  
    독일 멕시코 스웨덴 대한민국  
    피파랭킹 1위 15위 24위 57위  
    본선진출 19회 16회 12회 10회  
    최고성적 우승(4회) 8강 준우승 4위  
    벨기에 파나마 튀니지 잉글랜드  
    피파랭킹 3위 55위 21위 12위  
    본선진출 13회 1회 5회 15회  
    최고성적 4위 본선 첫출전 조별리그 우승(1회)  
    폴란드 세네갈 콜롬비아 일본  
    피파랭킹 8위 27위 16위 61위  
    본선진출 8회 2회 6회 6회  
    최고성적 3위 8강 8강 16강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