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 박민영, 도서관 데이트 포착 ‘심쿵’

확대보기

▲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 박민영

‘김비서가 왜 그럴까’ 박서준, 박민영의 도서관 데이트가 포착됐다. 정전된 도서관에 단 둘만 남겨져 있다는 점이 심박수를 상승시킨다.

12일 tvN 수목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 측은 박서준, 박민영의 모습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불 꺼진 도서관에 단둘이 있게 된 이영준(박서준 분)과 김미소(박민영 분)의 모습이 담겨 설렘과 궁금증을 동시에 자극한다. 김미소는 불 꺼진 도서관에서 책을 읽고 있다. 특히 한 손으로는 책을 넘기고 또 다른 한 손으로는 어둠을 밝히기 위해 핸드폰 손전등을 들고 있다. 김미소의 곁에 앉아있는 이영준은 양팔을 교차한 채 이 모습을 유심히 바라본다.

어느새 이영준의 손으로 넘어간 핸드폰 손전등과 이영준-김미소의 표정이 눈길을 끈다. 책에 푹 빠져 환하게 웃고 있는 김미소와 이를 뚫어지게 바라보는 이영준의 모습이 담긴 것. 이영준은 입가에 살짝 미소를 머금고 달달한 눈빛으로 김미소의 옆 얼굴을 가만히 감상하고 있다. 특히 그의 눈빛에서 김미소를 향한 애정이 뚝뚝 떨어지는 듯해 심장을 쿵쾅거리게 한다.

이에 ‘김비서가 왜 그럴까’ 측은 “이 장면은 이영준과 김미소가 업무 수행 중 도서관서 갑작스런 정전상황을 맞이하게 된 것으로, 예기치 못한 어둠 속에서 낯선 감정을 느끼는 이영준과 김미소의 모습이 심장을 두근거리게 하는 설렘을 선사할 예정이다”라고 밝혀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tvN 수목드라마 ‘김비서가 왜 그럴까’는 오는 13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사진=tvN ‘김비서가 왜 그럴까’

임효진 기자 3a5a7a6a@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