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러글라이딩 타던 남성 “아이 엠 그루트” 외친 사연

확대보기

▲ 어깨에 나무 박힌 남자

지름 8cm의 나무가 어깨를 관통한다면 정신을 차릴 수 있을까?

지난 3일(현지시간) 벨라루스 수도 미스크 근처에서 패러글라이딩을 즐기던 한 남성이 추락해 커다란 나무가 어깨에 박히는 사고가 발생했다.

평소 패러글라이딩을 즐겨 타던 36세 이반 크라소우스키. 그는 여느 때와 마찬가지로 패러글라이딩을 타다가 뜻하지 않게 추락하는 사고를 당했다. 추락하면서 이반은 오른쪽 어깨에 성인 남성 팔뚝만 한 나무가 박혔고, 일어나려 했지만 어깨에 박힌 나무 때문에 움직일 수 없었다.

결국 구조대에 의해 발견된 이반은 어깨에 나무가 박힌 채로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그는 이송하는 과정에서 얼굴엔 미소를 잃지 않았다고 구조대원들이 전했다.

어깨에 박힌 나무를 빼는 대수술 상황에서도 이반은 항상 웃음을 띠었고, 상태를 확인하는 의사의 물음에 “아이 엠 그루트”라며 동영상을 찍는 여유까지 보였다.

‘아이 엠 그루트’는 영화 ‘가디언즈 오브 갤럭시’에 등장하는 나무 캐릭터인 그루트가 하는 대사로 유명하다.

곽재순PD ssoon@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