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옷없이 착용해야 하는 청바지, 가격만 590달러

 1/6 


세상에서 가장 대담한 청바지가 시중에 판매되고 있어 화제다.

6일(현지시간) 영국 데일리메일은 최근 편집 매장 겸 패션 브랜드 오프닝 세리머니(Opening Ceremony)가 속옷없이 착용할 수 있는 청바지를 선보였다고 소개했다.

해당 청바지의 이름은 블레스 메쉬 진(Bless Mesh Jeans)으로 측면이 투명의 메쉬 사이드 패널 형식이다. 이 청바지는 정면과 뒷면에서 보면 보통 청바지와 다를 것이 없어 보이지만 측면에서 볼 경우엔 조금(?) 창피할 수 있다. 옆면이 투명의 망사 소재로 돼있기 때문에 바지의 특이한 패션감을 살리려면 속옷없이 입어야 한다.

가격도 만만치 않다. 소재가 덜 들었기 때문에 값 쌀거란 생각은 오산이다. 이 청바지의 가격은 무려 590달러(한화 67만 원). 하지만 현재 해당 브랜드 웹사이트에선 236달러(한화 25만 원)에 세일 판매 중이다.

유명 연예인 중 오프닝 세레머니의 독특한 청바지를 애용하는 사람은 모델 지지 하디드(Gigi Hadid)와 가수 겸 영화배우 리한나(Rihanna)가 있다. 지지 하디드는 지난해 뉴욕에서 열린 한 잡지 발매 행사에서 다리 부위가 탈착되는 기괴한 청바지를 입어 화제를 시킨 바 있다.

사진= Opening Ceremony

손진호 기자 nasturu@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