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적십자위원회 피터 마우러 총재 방한

확대보기

▲ 사진제공=ICRC
국제적십자위원회(ICRC) 피터 마우러 총재.


국제적십자위원회(ICRC) 피터 마우러 총재가 6월 4일과 5일 이틀일정으로 한국을 방문했다.

피터 마우러 총재는 이번 방문을 통해 대한민국의 국무총리, 외교부 장관, 통일부장관, 그리고 대한 적십자 총재 등과 고위급 회담을 갖고 국내외 인도지원 문제 현안 및 관련 정책에 대하여 협의했다. 또한 남북한이 직면하고 있는 가장 시급한 인도적 사안 중 하나인 이산 가족 문제도 회담의 주요 이슈로 논의되었다.

피터 마우러 총재는 “이번 방문을 통하여 한국의 가장 중요한 인도지원 현안과 정책에 참여하는 기회를 얻고, 한국사회가 직면한 인도적 문제를 해결하기 위하여 ICRC 가 협력할 준비가 되었음을 밝히고, 이를 공고히 하는 자리가 되고자 한다”고 밝혔다.

또한 그는 “한국 정부당국과 국제인도법에 대한 정기적이고 실질적인 전략적 대화를 이어가길 희망하며, 특히 현재 시리아, 남수단, 미얀마 등지에서 일어나는 무력충돌에 의한 사람들의 희생과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는 방법은 분쟁에 개입하는 모든 당사자들이 국제인도법의 내용을 준수하는 것”이라며 “ICRC 는 이러한 국제인도법의 수호자로서 국내외 안팍으로 국제인도법 준수를 위하여 기여하는 것에 더욱더 힘을 다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ICRC 는 전세계에서 남한과 북한 양쪽 모두에 사무소를 두고 있는 몇 안되는 국제기구로 1863년에 설립된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국제 기구 중 하나다. 150년 넘게 쌓아온 전문적이고 국제적인 경험과 제네바 협약에 의하여 부여되는 고유의 권한을 바탕으로 , ICRC 는 철저한 인도주의 원칙에 따라 분쟁의 영향을 받는 피해자들을 보호하는데 있어 관련 지원을 제공할 수 있는 특수한 지위를 가진다.

손진호기자 nasturu@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