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티칸 성 베드로 광장, 교황 앞에서 선보인 태권도 시범

확대보기

▲ 성 베드로 광장에서 선보인 태권도 공연


바티칸 성 베드로 광장에서 우리 태권도 시범단의 공연이 있었다. 지난 30일 프란치스코 교황의 주재로 열린 수요 미사에 흰색과 검은색 도복을 갖춰 입은 태권도 시범단이 직접 무대를 선보였다.


태권도 시범단은 성 베드로 광장 한가운데서, 교황을 비롯한 많은 이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태권도 실력을 뽐냈다. 잔잔한 음악에 맞춰 격정적인 태권 무술을 선보였고, 고난이도 격파와 화려한 무대로 교황과 수천 명의 관중들로부터 박수를 이끌어 냈다.

이번 공연에선 태권도 시범단이 이탈리아어로 ‘승리보다 평화가 더 소중하다’는 문구가 적힌 현수막을 준비해 큰 박수를 받았다. 또 이번 무대엔 남북한 태권도 시범단의 공연이 함께 열릴 예정이었으나, 북한 시범단의 갑작스러운 불참 통보로 남한 시범단만 무대에 올랐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공연이 끝난 후, 선수단을 다독이며 “멋진 태권도 시범에 감사를 표한다”고 전했다. 이어 “현재 남북이 보여주고 있는 평화의 시도는 인류 발전에 큰 도약”이라고 말했다.

곽재순PD ssoon@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