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배와의 전쟁’…복지부, 금연광고 공개

확대보기

▲ 보건복지부가 공개한 2018년 금연광고 한 장면.


‘흡연, 스스로를 죽이고 타인도 죽음에 이르게 합니다.’

정부가 정한 올해의 금연 슬로건에 맞춰 복지부가 슬로건과 통일된 메시지를 담은 새로운 금연광고를 내놨다.


지난 30일 복지부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공개된 ‘담배와의 전쟁’이라는 제목의 이 광고는 담배를 살인자로 의인화하여, 흡연자뿐 아니라 타인까지 죽음에 이르게 한다는 메시지와 매일 159명이 담배로 사망한다는 내용을 직접적으로 묘사했다. 특히 ‘담배 경고그림’을 광고 마지막에 보여줌으로써 흡연 폐해를 강력하게 표현했다.

박능후 복지부 장관은 “담배 없는 건강한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해 금연구역 확대, 소매점 내에서의 담배진열 및 광고금지, 담뱃갑 경고그림 부착 및 무광고 규격화 포장(Plain packaging), 담배성분 공개 의무화, 가향물질 규제 강화 등 담배규제 정책을 단계적으로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