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서울광장 무대 오른 벨리댄서 임성미

확대보기

▲ JSJ벨리 소속 벨리댄서 임성미가 27일 ‘2018 문화가 흐르는 서울광장’ 무대에 올라 벨리댄스를 선보이고 있다.


2016년 온라인을 뜨겁게 달궜던 벨리댄서 임성미(27)가 서울 시민들 앞에 섰다. 27일 오후 2시 서울광장 특설무대에서 진행된 ‘2018 문화가 흐르는 서울광장’ 공연에서다.

이날 무대에는 임성미를 포함해 ‘조수정 폴 앤 벨리댄스 학원’ 조수정 원장이 운영하는 ‘JSJ 벨리’ 단원들이 흥겨운 벨리댄스를 선보이며 시민들의 발걸음을 멈춰 세웠다.


단원들은 거센 바람 탓에 머리카락이 흩날리며 공연에 다소 어려움을 겪었지만, 자연스레 무대를 이어 나가며 큰 박수를 받았다.


한편 2015년 시작한 ‘문화가 흐르는 서울광장’은 해마다 5월부터 10월까지 서울광장 특설무대에서 펼쳐지는 문화행사다. 서울문화 포털과 문화가 흐르는 서울광장 홈페이지에서 공연 일정을 확인할 수 있다.

김형우 기자 hwkim@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