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소사 딸 그레이스, 19일 잠실 한화전서 시구한다

LG 트윈스의 외국인 투수 헨리 소사(33)의 딸이 시구자로 마운드에 오른다.

확대보기

▲ LG 소사 딸 그레이스, 잠실 한화전서 시구
LG 트윈스의 외국인 투수 헨리 소사의 딸 그레이스가 오는 19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한화 이글스와의 홈 3연전 시구자로 마운드에 오른다.
LG 트윈스 제공=연합뉴스

LG는 18∼20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리는 한화 이글스와의 홈 3연전을 맞아 18일 시구자로 ‘LG 트윈스 응원가 공모전’ 대상 수상자인 김보현씨를 선정했다.


19일에는 ‘5월 가정의 달’을 기념해 팀의 에이스로 활약 중인 소사의 딸인 그레이스양이 시구자로 나설 예정이다.

연합뉴스

스포츠

  • 서울TV - 영상으로 만나는 생생 뉴스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