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전종서, 칸을 빛낸 ‘청순 미모’

 1/4 
영화배우 전종서가 17일(현지시간) 프랑스 칸에서 열리고 있는 ‘제71회 칸 국제영화제’중 영화 ‘버닝’ 포토콜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AP·AFP·로이터 연합뉴스/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