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블리즈 지수, 공연 마치고 내려오다 ‘털썩’

확대보기

▲ 유튜브 영상 캡처. 햄딩.


걸그룹 러블리즈 멤버 지수가 무대를 마치고 내려오다 털썩 주저앉는 모습이 포착돼 팬들의 걱정을 샀다.


러블리즈는 지난 15일 명지대학교 자연캠퍼스 축제에 참석해 무대를 가졌다. 공연을 모두 마치고 퇴장하던 멤버 서지수는 갑자기 다리에 힘이 풀린 듯 무릎을 꿇고 주저앉았고, 멤버들의 부축을 받았다. 이 순간은 현장에 있던 팬들의 카메라에 고스란히 담겼다.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 측은 16일 “감기로 인한 컨디션 난조”라며 “지수가 쓰러진 것은 아니다”라고 밝혔다.

지수도 이날 러블리즈 공식 인스타그램에 “리너스! 많이 걱정했지? 계속 병원 다니면서 회복하구 있어요 걱정 노노해! 잠시나마라도 무대에 없는 모습 보여주기 싫어서 열심히! 하능거니까 예쁘게 봐주기~ 괜찮으니까 괜찮냐구 묻지 말기! 사랑해 오늘 오랜만에 머리 묶었으니까 예뿌게 봐죵”이라는 글을 올려 팬들을 안심시켰다.

영상팀 seoultv@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