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바른 ‘치카치카’ 길러주는 영등포

초교 1학년에 칫솔질 교육

서울 영등포구가 오는 10월까지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건강한 학교 바른양치실천사업’을 추진한다.

영등포구는 “이 사업은 유치가 영구치로 바뀌는 6~13세 치아형성기의 구강 관리 중요성을 일깨우고 치아 질환 예방 및 평생 구강 건강관리의 기틀을 다지고자 마련됐다”고 16일 밝혔다.

구는 지역 내 초등학교를 직접 찾아간다. 올해 방문 학교는 총 15개교로 1학년 학생 1640명이 대상이다. 어린이들은 치면착색제를 자신의 치아에 뿌려 붉게 나타난 입속 세균을 관찰한다. 이어 구는 어린이들에게 개인별 양치용품을 배부하고 붉은 세균막을 없앨 수 있는 올바른 칫솔질 방법을 안내한다.

엄혜숙 보건소장은 “양치질 생활화로 튼튼하고 건강하게 치아를 지켜 나갈 수 있도록 구강보건교육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이범수 기자 bulse46@seoul.co.kr

정책 · 행정

지방자치

  • 서울區政

    고시 · 채용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