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청순 미모’ 치어리더 김한나

 1/5 


넥센 히어로즈 치어리더 김한나가 네티즌들 사이에서 화제다.

김한나는 군살 없는 완벽한 몸매와 청순한 미모를 뽐내 많은 야구 팬들의 사랑을 듬뿍 받고 있다. 일명 ‘고척돔 여신’이라고 불리고 있다.

화려한 이목구비와 긴 생머리는 김한나의 독보적인 분위기를 배가시킨다. 특유의 밝은 미소와 우월한 비율도 매력 포인트다.

김한나가 치어리딩하는 모습은 수많은 직캠 영상으로 남겨져 있어 그 인기를 실감케 하고 있다.

한편, 김한나는 1990년 생으로 올해 나이 29세다. 동덕여자대학교 재학 시절 선배의 추천으로 삼성화재 배구단 치어리더로 데뷔했다. 여자 프로농구 우리은행 한새, 프로 축구 FC서울에서 활동한 바 있다.


스포츠서울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스포츠

  • 서울TV - 영상으로 만나는 생생 뉴스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