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날의 진실…‘5.18 힌츠페터 스토리’ 예고편

확대보기

▲ 영화 ‘5.18 힌츠페터 스토리’ 예고편 한 장면.
드림팩트엔터테인먼트 제공.


5.18 광주 민주화 운동을 주제로 한 다큐멘터리 ‘5.18 힌츠페터 스토리’가 그날의 참혹한 현장이 담긴 메인 예고편 공개했다.

‘5.18 힌츠페터 스토리’는 ‘택시운전사’에도 등장해 화제가 되었던 인물인 독일 기자 ‘위르겐 힌츠페터’가 광주 민주화 운동이 일어났던 현장을 생생히 촬영한 영상을 바탕으로 제작된 다큐멘터리 영화다.

공개된 예고편은 손상된 필름 효과로 시작한다. 이어 “광주의 참상을 처음으로 알린 기자 위르겐 힌츠페터”라는 카피는 당시 그가 삼엄한 언론 통제 속에서 어떻게 진실을 전할 수 있었는지를 궁금케 한다.


특히 광주 시민들이 민주주의를 수호하기 위해 군부에게 맞서는 모습과 생존자의 증언은 처절했던 그날의 현장을 고스란히 예고한다.

5.18 민주화 운동 38주년을 앞두고, 전두환 전 대통령의 불구속 기소와 함께 광주 민주화 운동에 대한 관심이 다시금 고조되는 가운데, 그날의 진실에 한 발짝 더 다가가는 그들의 이야기가 시선을 모은다.

다큐멘터리 영화 ‘5.18 힌츠페터 스토리’는 오는 5월 17일 개봉한다. 12세 관람가. 94분.

문성호 기자 sungho@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