엄마와 함께 그림책을

확대보기

▲ 엄마와 함께 그림책을
17일 서울 서초구 서리풀 어린이광장 그림책도서관에서 어린이들이 엄마와 함께 그림책을 읽고 있다. 서초구는 서초역 인근 4009㎡(약 1215평) 규모 교통섬 일대를 어린이들을 위한 문화·교육·보육 공간인 서리풀 어린이광장으로 조성했다. 광장은 그림책도서관, 장난감도서관, 함께키움센터로 이뤄졌다. 이 가운데 그림책도서관은 서울시에서 최초로 생겨 의미가 깊다는 게 구 관계자의 설명이다.
뉴스1

17일 서울 서초구 서리풀 어린이광장 그림책도서관에서 어린이들이 엄마와 함께 그림책을 읽고 있다. 서초구는 서초역 인근 4009㎡(약 1215평) 규모 교통섬 일대를 어린이들을 위한 문화·교육·보육 공간인 서리풀 어린이광장으로 조성했다. 광장은 그림책도서관, 장난감도서관, 함께키움센터로 이뤄졌다. 이 가운데 그림책도서관은 서울시에서 최초로 생겨 의미가 깊다는 게 구 관계자의 설명이다.

뉴스1

정책 · 행정

지방자치

  • 서울區政

    고시 · 채용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