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北 김정은·리설주, 중국 예술단과 기념촬영

 1/7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이 16일 방북한 중국 예술단의 발레 공연을 부인 리설주와 함께 관람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7일 보도했다.

중앙통신은 “김정은 동지께서 리설주 여사와 함께 4월 16일 동평양대극장에서 중국예술단의 발레무용극 ‘붉은 여성중대’를 관람하셨다”며 극장에서 쑹타오(宋濤) 중국 공산당 대외연락부장과 리진쥔(李進軍) 북한 주재 중국대사, 중국 문화 및 관광부 부부장, 중국 중앙발레단장 등이 맞이했다고 전했다.

김 위원장 부부는 쑹 부장을 비롯한 중국 인사들과 함께 관람석에 나와 관객들에게 인사를 보냈다. 또 공연이 끝난 뒤에는 무대에 올라 주요 출연진과 일일이 악수를 하고 공연 성과를 축하했다.

김 위원장은 “중국 예술단의 이번 평양 방문이 공동의 재부인 조중(북중)친선의 전통을 계승하고 더욱 공고 발전시키는 데서 의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는 기대를 표명하고 예술단과 기념사진을 찍었다.

이날 공연은 최룡해·리수용·최휘 당 부위원장, 김여정 당 제1부부장, 박춘남 문화상 등 간부들과 당 중앙위 및 문화예술 부문 구성원, 창작가와 예술인을 비롯한 평양 시민 등이 함께 관람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많이 본 뉴스

1/4

  • 영상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