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와 도시 텃밭 일구는 관악

서울 관악구가 도시농업 확산을 위해 올해 서울대 건너편 서림동 텃밭(3500㎡)과 청룡동 충효텃밭(250㎡)을 추가로 조성했다고 16일 밝혔다.

관악구는 앞서 2012년 청룡산 텃밭(650㎡)을 시작으로 2016년 강감찬 텃밭(1만 3760㎡), 낙성대 텃밭(2500㎡)을 조성한 바 있다. 또 서울대와 협력해 나노기술을 도입, 작물의 생장 상태를 실시간 확인하고 최상의 상태로 재배할 수 있는 ‘리얼 스마트팜 관악도시농업연구소’도 운영하고 있다. 연구소는 학생과 주민에게 생체정보시스템을 적용해 농산물을 생산하고 소외된 이웃에게 전달하고 있다. 지난 13일 열린 강감찬 텃밭, 낙성대 텃밭의 올해 개장식에는 연구소에서 스마트팜 기술로 재배한 배추 모종을 텃밭 분양자에게 무료로 제공하기도 했다.

윤수경 기자 yoon@seoul.co.kr

정책 · 행정

지방자치

  • 서울區政

    고시 · 채용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