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심으뜸, 해변에서 뒤태 자랑한 ‘엉짱 여신’

입력:04/15 20:23 수정:04/15 20:23

 1/5 
‘엉짱 여신’으로 유명한 스포츠 트레이너 심으뜸의 근황이 눈길을 끈다.

심으뜸은 최근 필리핀 세부로 휴가를 떠났다. 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휴가 중에도 몸매 관리를 놓지 않는 일상을 공개했다.

그는 푸른 바다를 배경으로 스트레칭 중인 모습을 공개했다. 심으뜸은 ‘엉짱 여신’이라는 별명답게 완벽한 뒤태를 자랑했다.

심으뜸은 긴 생머리를 바닷바람에 휘날리며 여신의 느낌을 풍기며 청순함을 연출했다.

무엇보다 심으뜸은 자신의 상징인 몸매를 지키기 위해 휴양지에서도 근력 운동을 빼먹지 않은 성실함으로 눈길을 끌었다.

사진=심으뜸 인스타그램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스포츠

  • 서울TV - 영상으로 만나는 생생 뉴스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현갑)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