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눈 처음 봐요~’ 페럿의 눈 놀이

확대보기

▲ 유튜브 영상 캡처.


수북이 쌓인 눈 더미 사이를 껑충껑충 뛰어다니는 페럿의 사랑스러운 모습이 공개됐다.

아일랜드 중부 롱퍼드에서 지난 3일 촬영된 해당 영상에는 눈밭을 뛰어다니는 페럿의 모습이 담겨 있다.


영상을 보면, 눈 더미 속에 폭 파묻힌 페럿이 눈밭을 파헤치고 폴짝폴짝 뛰면서 온몸으로 즐거움을 표현하고 있다.

영상을 게재한 이는 “아침 식사를 마친 뒤 페럿과 함께 밖으로 나갔다. 눈을 처음 본 녀석은 매우 좋아했다. 하지만 녀석이 원하는 만큼 충분히 뛰놀지는 못했다”고 전했다.

한편 서울동물원 자료에 따르면, 페럿은 식육목 족제비과의 동물로 유럽족제비를 길들였다고 알려졌으나 확실치는 않다. 근세 유럽에서는 토끼사냥이나 쥐를 없애기 위해 페럿을 사용했다. 19세기에 들어 냄새를 없애는 방법을 해결한 뒤, 애완동물로 길러지게 됐다.

활발한 성격으로 놀기를 좋아하는 녀석은 특히 쫓고 쫓기는 것을 좋아한다. 높은 곳에 올라가거나 터널을 돌아다니는 것, 사람 곁에 앉거나 비비는 것도 좋아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사진 영상=ViralHog/유튜브

영상팀 seoultv@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