할머니에겐 너무 거친 파도

 1/19 


파도에 몸을 가누지 못하는 할머니들 영상이 공개돼 화제다.

지난 19일 트위터 이용자 로미(Romi)는 6시간 전 아르헨티나 미라마 해안에서 촬영했다는 영상을 게시했다.

영상은 해안가에 앉아 있는 할머니 모습으로 시작한다. 그런데 파도가 할머니를 덮칠 때마다 그녀가 몸을 가누지 못하는 것을 볼 수 있다. 할머니는 구르고 넘어지고 다시 일어나 앉기를 반복한다.


잠시 후, 점점 파도가 높아지면서 그녀의 몸도 크게 요동친다. 수영을 못하는 듯한 할머니의 얼굴이 물에 잠기기도 한다.

보다 못한 여성 관광객들이 그녀에게 손은 내민다. 두 명의 여성은 할머니를 돕기 위해 손을 뻗지만, 계속 몰아치는 파도 탓에 쉽게 물 밖으로 이끌어내지 못한다.

결국 할머니도, 할머니를 돕는 여성들도 물살에 넘어지는 상황이 벌어진다. 그러자 이 모습을 카메라에 담고 있던 사람이 크게 웃음을 터뜨린다.

다행히 한참 동안 파도와 사투를 벌인 할머니는 여성들의 도움을 받아 물 밖으로 무사히 빠져나오는 것으로 영상이 마무리된다.

영상은 공개 후 27일 기준 62만 이상 재생되었으며, 1만 건 이상 리트윗 되며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하지만 일부 누리꾼들은 “파도에 휩쓸리는 할머니를 돕지 않으면서 카메라를 들고 낄낄대는 모습이 좋아 보이지만은 않는다”라며 질타의 목소리를 내기도 했다.

사진 영상=Storyful Rights Management/유튜브

영상팀 seoultv@seoul.co.kr
  • 페이스북 카카오톡 플러스 카카오스토리 유튜브

    알짜배기 뉴스만 쏙쏙!! SNS에서 바로 보는

    회사소개 로그인 PC버전 TOP으로

    이용약관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책임자:박찬구)

    Copyright ⓒ 서울신문사 All rights reserved